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홈 > >
  1. 기사목록
  2. 이메일보내기
  3. 글자크기
  4. 글자 작게 하기글자 크게 하기

北, 귀순 병사 넘어온 곳에 도랑 파…재발 방지 조치한 듯

글 | 신준식 기자   필자의 다른 기사 보기

귀순 북한 병사 탈출 장소에 나무를 심는 북한 군 / 동영상 캡쳐 이미지
▲ 귀순 북한 병사 탈출 장소에 나무를 심는 북한 군 / 동영상 캡쳐
북한 귀순병사가 필사의 탈출을 감행한 바로 그 장소에 북한군이 깊은 도랑을 파는 사진이 공개 됐다. 문준모 기자입니다.

지난 13일 귀순병사가 몰고 온 차량이 배수로에 빠졌던 곳은 군사분계선이 지나는 판문점 중립국 감독위원회 회의장 옆이다.

그나마 장애물이 없었기 때문에 차량을 버리고도 기적적인 탈출이 가능했다.

그런데 이곳에 북한군이 깊은 도랑을 파고 있는 장면이 포착됐다고 sbs가 전했다. 사진에는 군인들의 삼엄한 감시 속에 인부 6명이 땅을 파는 모습이 보인다.

도랑은 안에 들어간 인부의 머리만 보일 정도로 상당히 깊어 보인다. 귀순 당시엔 없었던 나무 두 그루도 눈에 띈다.

이 사진을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마크 내퍼 주한 미국대사 대리는 "북한 병사가 군사분계선을 넘어간 그 지점에 도랑을 파고 있다"는 설명을 덧붙였다.

AFP통신은 이 사진이 사건 발생 9일 만인 지난 22일, 그러니까 유엔사가 귀순 당시 영상을 공개한 날 촬영한 거라고 전했다.

사진만으로는 작업의 내용을 정확히 알 수 없지만 또 다른 귀순자를 막기 위한 조치로 보인다.

이와 함께 북한은 귀순 사건 직후 JSA 경비병력을 모두 교체하고 귀순 차량이 지났던 72시간 다리를 폐쇄하는 등 사후 조치를 서두르고 있다.
입력 : 2017-11-25 오전 10:35:29
  1. 기사목록
Copyright ⓒ 뉴포커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

설문조사

현재 진행중인 설문이 없습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 | 회사번호 02-545-3125 | 신문사 등록번호 서울 아01979 | 대표자 장진성 | 발행인 장진성 | 후원계좌 : 국민은행 469301-01-176919 | 메일 : admin@newfocus.co.kr | 트위터 : twitter.com/newfocusforyou | 페이스북 : facebook.com/newfocusforyou | Copyright ⓒ 2013 by newfocus.co.kr All Rights Reserved. 뉴포커스 외국언론 반응 사진갤러리 기사제보 admin@newfocus.co.kr 트위터바로가기 페이스북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