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홈 > >
  1. 기사목록
  2. 이메일보내기
  3. 글자크기
  4. 글자 작게 하기글자 크게 하기

백악관 "북한 미사일, 러시아 인근에 영향…대북제재 강화 필요"

글 | 신준식    필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미지

백악관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의 미사일 시험 발사에 대해 보고를 받았다고 밝혔다.

백악관은 14일 숀 스파이서 대변인 명의의 성명에서 북한이 쏜 미사일이 러시아 영토에 매우 가까운 곳에 떨어졌다며, 낙하 지점이 일본보다 러시아에 가깝다고 거듭 강조했다.

그러면서 트럼프 대통령은 러시아가 기뻐할 것이라고 여길 수 없다고 덧붙였다.

북한이 이날 발사한 미사일은 러시아 태평양함대 사령부가 있는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약 97km 떨어진 곳에 떨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백악관은 북한이 너무 오랫동안 명백히 위협적 존재였다고 지적했다.

이어 한국과 일본은 미국과 긴밀히 협력하며 현 상황을 주시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 미국은 북한의 심각한 위협에 직면한 동맹국들과 함께 서겠다는 철통 같은 공약을 유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백악관은 북한의 이번 도발을 모든 나라가 더 강력한 대북 제재를 이행하는 계기로 삼자고 밝혔다.

북한은 이날 새벽 평안북도 구성 일대에서 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했으며, 미사일은 약 700km를 비행한 것으로 추정된다.

입력 : 2017-05-15 오전 10:26:59
  1. 기사목록
Copyright ⓒ 뉴포커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

설문조사

현재 진행중인 설문이 없습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 | 회사번호 02-545-3125 | 신문사 등록번호 서울 아01979 | 대표자 장진성 | 발행인 장진성 | 후원계좌 : 국민은행 469301-01-176919 | 메일 : admin@newfocus.co.kr | 트위터 : twitter.com/newfocusforyou | 페이스북 : facebook.com/newfocusforyou | Copyright ⓒ 2013 by newfocus.co.kr All Rights Reserved. 뉴포커스 외국언론 반응 사진갤러리 기사제보 admin@newfocus.co.kr 트위터바로가기 페이스북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