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홈 > 뉴스 > 정치
  1. 기사목록
  2. 이메일보내기
  3. 글자크기
  4. 글자 작게 하기글자 크게 하기
뉴스
정치

미 유엔대사 “북한 핵 개발 멈출 때까지 대화 않을것...추가 제재 예고”

글 | 박주희 기자   필자의 다른 기사 보기

니키 헤일리 유엔 주재 미국 대사(가운데)가 16일 안보리 긴급회의에 참석에 앞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왼쪽은 조태열 한국대사, 오른쪽은 코로 벳쇼 일본대사 이미지
▲ 니키 헤일리 유엔 주재 미국 대사(가운데)가 16일 안보리 긴급회의에 참석에 앞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왼쪽은 조태열 한국대사, 오른쪽은 코로 벳쇼 일본대사
니키 헤일리 유엔주재 미국 대사가 “북한이 핵 개발을 멈출 때까지 대화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헤일리 대사는 16일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응하는 안보리 긴급 회의에 앞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미국은 대화를 할 용의가 있다. 그러나 핵 개발이나 그곳에서의 모든 실험이 완전히 멈추기 전까진 아니”라고 말했다고 미국의 소리방송이 전했다.

이날 헤일리 대사는 북한을 지원하는 나라들에게도 대가를 치르게 하겠다고 강조했다.

헤일리 대사는 “당신이 북한에 (필요한 물품을) 제공하거나, 지원하는 나라면, 우리는 공개적으로 지목할 것”이라면서 “모두가 당신이 누구인지를 알게 할 것이고, 제재가 당신을 향하도록 할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 때문에 이날 헤일리 대사는 국제사회를 향해, 북한을 지원하던지, 미국을 포함한 나라들을 지원하던지 결정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헤일리 대사는 지난 13일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를 강도 높게 비판했다.

이 때문에 안보리 회의에서 “현 대북제재를 살펴 보고, 제재를 강화할 수 있는지를 볼 것”이라면서 “북한을 경제적, 외교적, 정치적, 국제적으로 압박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기자회견에 참석한 조태열 한국 대사는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가 한국에 새 정부가 들어선 지 얼마 지나지 않아 이뤄졌다는 점을 비판했다.

그러면서 북한의 도발에 대응한 한국 정부의 반응은 그 어느 때보다도 굳건하다고 강조한 뒤, “문재인 한국 대통령이 북한의 행동변화가 있을 때만 대화를 할 수 있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입력 : 2017-05-17 오전 10:20:00
  1. 기사목록
Copyright ⓒ 뉴포커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

설문조사

현재 진행중인 설문이 없습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 | 회사번호 02-545-3125 | 신문사 등록번호 서울 아01979 | 대표자 장진성 | 발행인 장진성 | 후원계좌 : 국민은행 469301-01-176919 | 메일 : admin@newfocus.co.kr | 트위터 : twitter.com/newfocusforyou | 페이스북 : facebook.com/newfocusforyou | Copyright ⓒ 2013 by newfocus.co.kr All Rights Reserved. 뉴포커스 외국언론 반응 사진갤러리 기사제보 admin@newfocus.co.kr 트위터바로가기 페이스북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