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홈 > 뉴스 > 사회
  1. 프린트하기
  2. 기사목록
  3. 이메일보내기
  4.   글자 작게 하기글자 크게 하기
뉴스
사회

한국영화배우협회 거룡 이사장, 김신조 목사와의 만나'청와대 습격사건 영화화'

글 | 이기철 기자   필자의 다른 기사 보기

자료사진이미지
▲ 자료사진
한국영화배우협회 거룡 이사장이 만남을 가졌다.

지난 1968년 1월, '청와대 습격 사건'으로 남파 북한 무장 공비들 중 유일하게 생포된 김신조 목사와 거룡 이사장은 전 육군참모총장인 이진삼 장군의 소개로 처음 인연을 맺으면서 이후 점점 돈독한 관계로 발전시켜 왔다.

대한민국에서 새로운 삶을 부여받고 목회자와 강연자로 활동 하면서 북한 체제의 실상을 생생하게 전달하고 대한민국의 안보와 미래를 위해 열심히 노력하고 있는 김신조 목사가 한국영화배우협회를 방문해 거룡 이사장과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고 한강타임스가 전했다.

특히 두 사람은 이번 만남에서 북한의 무모한 도발로 인해 야기된 한반도를 둘러싼 경색 국면을 타파하기 위한 방안 등을 심도 있게 논의했으며, 북한을 탈출한 새터민들의 처우 개선 문제 등도 함께 얘기 나눴다.

또한 오늘 오고간 대화 중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1968년에 발생된 '김신조 청와대 습격 사건'을 다룬 영화'침투'를 제작하여 대한민국 국민들에게 투철한 안보 의식의 함양은 물론 청소년들에게 정확한 역사를 전달하는 것에 힘을 합치기로 의견을 모았다는 것.

거룡 이사장은 이날 만남에서 "현재 북한의 무력 시위, 사드 배치로 인한 중국과의 경색 국면을 빠른 시일 내에 해소함과 동시에 범민간 차원에서의 문화 교류 활성화를 통해 다시금 중국 및 북한과의 관계 개선을 이루어내야 한다"고 말했다.

이에 김신조 목사는 "앞으로 남은 여생 온 힘을 다해서 대한민국의 발전과 북한과의 교류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대한민국 문화계를 이끌어 나가고 있는 한국영화배우협회의 거룡 이사장과 대한민국을 위해 헌신을 다짐하는 김신조 목사, 두 사람의 앞으로의 행보에 관심이 필요한 시점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입력 : 2017-09-19 19:13 
  1. 프린트하기 
  2. 기사목록
Copyright ⓒ 뉴포커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독자리뷰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맨위로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 | 회사번호 02-545-3125 | 신문사 등록번호 서울 아01979 | 대표자 장진성 | 발행인 장진성 | 후원계좌 : 국민은행 469301-01-176919 | 메일 : admin@newfocus.co.kr | 트위터 : twitter.com/newfocusforyou | 페이스북 : facebook.com/newfocusforyou | Copyright ⓒ 2013 by newfocus.co.kr All Rights Reserved. 뉴포커스 외국언론 반응 사진갤러리 기사제보 admin@newfocus.co.kr 트위터바로가기 페이스북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