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홈 > 뉴스 > 정치
  1. 프린트하기
  2. 기사목록
  3. 이메일보내기
  4.   글자 작게 하기글자 크게 하기
뉴스
정치

트럼프-아베 통화…"北 위협 심각, 경제·외교 압박 높일 것"

글 | 신준식 기자   필자의 다른 기사 보기

자료사진이미지
▲ 자료사진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아베 일본 총리가 오늘(31일) 전화 통화를 하고, 대륙간탄도미사일 ICBM급 미사일을 잇달아 발사한 북한에 단호히 대응하기로 뜻을 모았다.

백악관은 성명을 내고,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의 추가 ICBM 발사에 대응하기 위해 아베 총리와 통화했다"며, "두 정상은 북한이 미국과 일본, 한국, 그 밖의 다른 나라들에 심각하고 점점 더 커지는 직접적 위협을 제기하고 있다는 데 동의했다"고 밝혔다고 sbs뉴스가 전했다.

백악관은 이어,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이 가진 모든 능력을 사용해 어떠한 공격에 대해서라도 일본과 한국을 방어하겠다는 굳은 약속을 재차 다짐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트럼프 대통령과 아베 총리는 북한에 대한 경제적, 외교적 압박을 높이고 다른 나라들도 여기에 동참할 수 있도록 설득할 것을 약속했다"고 덧붙였다.

이번 통화에서 두 정상은 북한의 추가 도발을 막기 위해서는 미일과 한미일, 국제사회가 공조해 북한에 대한 제재와 압력을 강화해야 한다는 데 의견을 모은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그제 트위터에 "중국에 매우 실망하고 있다"며, "중국은 말만 할 뿐 우리를 위해 북한에 아무것도 하지 않는다"며, "우리는 더는 이런 상황이 지속하도록 허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베 총리도 오늘 오전 트럼프 대통령과 50여 분간 통화를 한 뒤.북한에 대해 추가 행동을 취해야 한다는 뜻을 함께 했다고 밝혔다.

아베 총리는 "북한이 일방적으로 사태를 줄곧 악화해왔다"며, "이러한 엄연한 사실을 중국과 러시아를 비롯한 국제사회는 무겁게 받아들여 압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입력 : 2017-07-31 15:22 
  1. 프린트하기 
  2. 기사목록
Copyright ⓒ 뉴포커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독자리뷰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맨위로

설문조사

현재 진행중인 설문이 없습니다.

베스트클릭 바로가기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 | 회사번호 02-545-3125 | 신문사 등록번호 서울 아01979 | 대표자 장진성 | 발행인 장진성 | 후원계좌 : 국민은행 469301-01-176919 | 메일 : admin@newfocus.co.kr | 트위터 : twitter.com/newfocusforyou | 페이스북 : facebook.com/newfocusforyou | Copyright ⓒ 2013 by newfocus.co.kr All Rights Reserved. 뉴포커스 외국언론 반응 사진갤러리 기사제보 admin@newfocus.co.kr 트위터바로가기 페이스북바로가기